[파리 출발] 노르망디 투어 1박 2일 (몽생미쉘/옹플뢰르/생말로)
금액 : $349 USD
문의 (하나투어 LA) 213-736-1212 또는 hanaagent@usahanatour.net
  • 총 투어시간총 투어시간 : 2일
  • 가이드한국인 가이드
  • 사용언어한국어
  • 교통수단전용차량
  • 투어진행

프로모션 및 특전배너 안내

기본정보 / 상품설명

옹플뢰르.jpg


[파리 출발} 1박 2일 노르망디 투어
(몽생미쉘/옹플뢰르/생말로)

인상파화가의 마을이 있는 옹플뢰르, 중세시대의 모습을 그대로 간직한 문화의 도시 생말로(Saint-Malo),
고립된 섬의 유명한 순례지 몽생미쉘까지, 이 모든 곳을 둘러볼 수 있는 상품입니다.

포함 내역

- 전 일정 한국인 가이드
- 전용 차량
- 1박 / 3성 호텔 (호텔 관광세 포함)
- 식사 5회 (호텔 조식 1회 포함)
- 유네스코 유산 몽생미쉘 수도원 입장료(오디오 포함) + 수신기 포함
- 무선 수신기 대여비 (10유로)

불포함 내역

- 공동경비 (식당 팁, 가이드팁) => 20유로 
- 싱글룸 차지 (50유로)
- 모든 옵션 불포함 (현장에서 옵션 선택 시 옵션비 지불 후 진행 가능)

- 여행자보험 (출국전 가입을 권장합니다)

예약시 주의사항
 패키지 단체에 조인하여 진행되는 상품으로 패키지 상품 단체출발 확정 시 1명부터 출발가능합니다.  
예약 후 출발가능여부를 꼭 확인해주세요. 
1. 현지 합류행사로, 중간 미팅지를 경유합니다. (45인승 차량)
2. 출발일에 따라 관광/숙박 순서는 변경 될 수 있습니다.
3. 호텔은 예정 호텔로 투어 2일전 확정 됩니다.
4. 가이드 정보는 투어 2일전 확정 됩니다.
5. 버스로 이동하는 상품으로 이른시간 기상 및 장거리 이동이 진행됩니다.
6. 미팅 시간을 준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단체투어는 지각시 별도의 연락을 드리지 않으며 중간합류 불가합니다.
7. 현지사정 (파업,시위,교통체증 등)에따라 투어 동선은 달라질 수 있으며, 이에 따른 투어비 환불은 불가합니다.
8. 단체행동에서 개인적으로 이탈하여 발생한 사고에 대해서는 본사나 가이드가 책임을 지지 않으며, 가이드의 주의사항을 무시하거나, 
권고에 따르지 않아 여행자의 부주의로 발생한 사고 등의 대해서는 가이드 및 당사는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9. 유럽은 역사적, 문화적, 예술적 체험을 바탕으로 하는 문화탐방 여행입니다. 
10. 유럽 여행은 많이 걷는 편이므로 편한 신발을 착용 바랍니다. 샌달은 성당 입장시 불가능합니다. 
11. 유럽 버스(LDC)내에서는 음식물, 음료수 반입이 금지되어 있사오니 양해 해주시기 바랍니다. 
12. 유럽은 세계적인 유명 관광지들이 밀집되어있는 곳이어서 개개인이 특별히 귀중품과 여권 보관을 잘 하시기 바랍니다.
미팅장소 [08:00] 개선문 바로 옆에 AVENUE DE FRIEDLAND 의 CAFE DE PARIS 앞에서 미팅

* 미팅 장소에 따라 추가요금이 발생 할 수 있습니다.

1일차

 

파리

08:00~20:00

[미팅장소]

[08:00] 개선문 바로 옆의 AVENUE DE FRIEDLAND 의 CAFE DE PARIS 앞
(단체 상황에 따라 30분 정도는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예약 후 정확한 미팅시간 재확인 바랍니다.)
미팅장소.PNG

[투어일정]
#1일차
파리-옹플뢰르로 이동 (약 2시간 50분 소요 - 버스 이동)

옹플뢰르 (외부관광)
프랑스 서북쪽에 위치한 항구도시인 옹플뢰르는 오래된 항구와 성캐서린 교회 등이 있는 도시로 유명하다. 
도시중심에 Old Dock이 있고 옹플뢰르의 전형적인 높은 집들이 항구를 둘러싸고 있다.
옹플뢰르2.jpg

식 (현지식)


옹플뢰르-생말로로 이동 (약 3시간 15분 소요 - 버스 이동)

생말로 
(외부관광)
생말로(Saint-Malo)는 프랑스의 서부 브르타뉴 주 일레빌렌 데파르트망(Department)에 있는 인구 5만 명의 작은 해안 도시로  파리와는 서쪽으로 379km 떨어져 있다. 
보통 몽생미셸과 생말로는 같은 코스로 여행을 하는데, 거리상 가깝기 때문이다.
생말로.jpg생말로2.jpg

석식 (현지식)

# 호텔 : 캄파닐 생 말 - 생 주앙 데 주아레 또는 동급 
CAMPANILE SAINT-MALO SAINT JOUAN DES GUERETS


※ 몽생미쉘 야경투어 (동절기 한정 / 외부관광)

기억에 오랫도록 남을 아름다운 풍경, 몽생미쉘 수도원의 아름다운 야경 
천년의 역사를 간직한 수도원. 밤이 되면 더욱 아름다운 풍경이 반기는 몽생미쉘, 
낮에 보는 아름다움과는 다른 색다른 매력이 가득합니다. 
로맨틱한 분위기로 가득한 몽생미쉘의 아름다운 야경을 즐겨보세요
몽생미쉘 섬의 야경을 감상하고 몽생미쉘을 배경으로 포토 타임을 가집니다.

※ 현지 사정으로 관광 순서는 변경될 수 있습니다

조식/중식/석식 안내

  • [조식] 없음
  • [중식] 현지식
  • [석식] 현지식

2일차

 

[투어일정]
#2일차

조식 (호텔식)

생말로-몽생미쉘으로 이동 (약 1시간 소요 - 버스 이동)

몽생미쉘
프랑스의 손꼽히는 유명한 유적지등 중에서 빼놓을 수 없는 곳이 바로 몽생미쉘이다. 
이 섬은 원래 시시이 숲가운데 솟아있는 높은 산이었는데, 해일 때문에 섬이 되었다고 한다. 
육지와 둑으로 연결되어 있고 조수의 차가 매우 심하다. 때때로 밀려오는 조수로 섬 전체가 물에 잠긴적도 있다고 한다. 
몽생미쉘.jpg


몽생미쉘 수도원 (내부관광)
몽생미쉘은 시시이 숲 가운데 솟아있던 산이었지만, 노르망디의 거친 해일로 인해 지금같은 섬이 되었다.  만조때에는 섬이 되는 몽생미쉘의 수도원은 육지로 긴 둑이 연결되어 있다. 예전엔 이 수도원을 찾은 순례자들이 밀물의 속도가 너무 빨라 목숨을 잃기도 하였다.
수도원.jpg

중식 (현지식)
몽생미쉘-파리로 이동 (약 5시간 10분 소요 - 버스 이동)
파리 도착
석식 (한식) 후 투어 종료 

[숙지사항]
※ 패키지 단체에 조인하여 진행되는 상품으로 패키지 상품 단체출발 확정 시 1명부터 출발가능합니다.  예약 후 출발가능여부를 꼭 확인해주세요. 
1. 현지 합류행사로, 중간 미팅지를 경유합니다. (45인승 차량)
2. 출발일에 따라 관광/숙박 순서는 변경 될 수 있습니다.
3. 호텔은 예정 호텔로 투어 2일전 확정 됩니다.
4. 가이드 정보는 투어 2일전 확정 됩니다.
5. 버스로 이동하는 상품으로 이른시간 기상 및 장거리 이동이 진행됩니다.
6. 미팅 시간을 준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단체투어는 지각시 별도의 연락을 드리지 않으며 중간합류 불가합니다.
7. 현지사정 (파업,시위,교통체증 등)에따라 투어 동선은 달라질 수 있으며, 이에 따른 투어비 환불은 불가합니다.
8. 단체행동에서 개인적으로 이탈하여 발생한 사고에 대해서는 본사나 가이드가 책임을 지지 않으며, 가이드의 주의사항을 무시하거나, 
권고에 따르지 않아 여행자의 부주의로 발생한 사고 등의 대해서는 가이드 및 당사는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9. 유럽은 역사적, 문화적, 예술적 체험을 바탕으로 하는 문화탐방 여행입니다. 
10. 유럽 여행은 많이 걷는 편이므로 편한 신발을 착용 바랍니다. 샌달은 성당 입장시 불가능합니다. 
11. 유럽 버스(LDC)내에서는 음식물, 음료수 반입이 금지되어 있사오니 양해 해주시기 바랍니다. 
12. 유럽은 세계적인 유명 관광지들이 밀집되어있는 곳이어서 개개인이 특별히 귀중품과 여권 보관을 잘 하시기 바랍니다.

조식/중식/석식 안내

  • [조식] 호텔식
  • [중식] 현지식
  • [석식] 한식

주요방문지

 
옹플뢰르
/
프랑스 서북쪽에 위치한 항구도시인 옹플뢰르는 오래된 항구와 성캐서린 교회 등이 있는 도시로 유명하다. 도시중심에 Old Dock이 있고 옹플뢰르의 전형적인 높은 집들이 항구를 둘러싸고 있다. 

Lieutenance는 예전 황제의 부군들의 집이었지만 현재는 도시의 성벽과 같이 남아있으며 Caen으로 이어지는 게이트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옹플뢰르 Old Dock에서 보여지는 빛의 변화는 많은 인상파 화가들을 이곳으로 이끌었다. 날씨의 변화에 따라 환상적으로 변하는 도시풍경은 세느강을 따라 모네와 같은 화가들이 이곳을 방문하게 했고 예술가들에게 있어서 거대한 전경이 되었다. 

옹플뢰르에는 이밖에도 토요일에 열리는 시장과 항해사들의 축제,새우축제 등의 다양한 축제들이 있어 프랑스만의 독특한 항구도시의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다.
몽생미쉘
/
프랑스의 손꼽히는 유명한 유적지등 중에서 빼놓을 수 없는 곳이 바로 몽생미쉘(MONT ST. MICHEL)이다. 이 섬은 원래 시시이 숲가운데 솟아있는 높은 산이었는데, 해일 때문에 섬이 되었다고 한다. 육지와 둑으로 연결되어 있고 조수의 차가 매우 심하다. 때때로 밀려오는 조수로 섬 전체가 물에 잠긴적도 있다고 한다. 

세계의 8번째 경이 - 몽생미쉘 "밀물이 고립시키는 섬에 지은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수도원" 도버해협의 영국쪽 절벽과 해안선을 따라난 노르망디의 아름다운 풍광은 그 자체로도 여행자들에게 많이 알려져있다. 물론 우리나라 사람들은 짧은 여행 일정에 이 지역을 빼놓는 경우가 많다. 

옹플뢰르의 예쁜 항구, 베이외 타페스트리, 팔레즈에 잇는 정복왕 윌리엄의 탄생지, 리시유에 있는 성 테레사 성당, 지베르니에 있는 클로드 모네의 유명한 정원이 몽생미쉘과 함께 우리에게 다가온다. 노르망디는 신선한 생선과 조개, 오리, 크림과 물, 유명한 칼바도스와 카망베르, 리바로, 퐁레베퀴같은 치즈로 이루어진 풍부한 식도락의 낙원이기도 하다. 

이런 곳에 아름다운 수도원이 바다에 둘러싸여 있는 작은 바위섬의 정상에 있다. 바다 한가운데에 조수에 의해 드러난 거대한 황금 모래의 만에 작은 화강암 섬이 나타낸다. 이 스릴넘치는 광경은 시간을 거슬러 오르게한다. 708년으로부터 기독교에 대한 열정속에서 많은 건물들이 여기에 들어섰다. 멋진 고딕 건물의 앙사블은 완전히 조화롭고 신성하고 군사적이다. 바람부는 날에 정상에 올라 조수의 움직임을 보면 이것은 달리는 말처럼 솟아오른다. 퐁토르송에서 버스로 가다보면 바다 한가운데 높이 솟은 몽생미쉘이 보이고 육지와 섬을 연결하는 제방은 길고 넓어 악마의 성처럼 보인다. "철가면"의 무대가 된 듯한 우울한 하늘에 폭풍과 어울리는 분위기이다. 그래도 중세이후 많은 순례자들이 찾은 곳이기도 하다. 

파리에서 퐁토르송까지 기차로 가는데 워낙 작은 역이라서 완행열차 밖에 없고 시간을 맞추기가 힘들다. 하지만 이곳에서 몽생미쉘로 가는 버스가 많고 가격이 싸기 때문에 이곳으로 가볼 것을 권하다. 다른 방법으로는 TGV로 렌까지 가서 직행버스를 이용해 몽생미쉘로 들어가는 것이다.또 다른 방법은 생 말로에서 버스로 들어갈 수 있는데 싼 가격에 1박을 할 수 있는 숙소도 많고 1시간이면 들어가 볼 수 있다.
생말로
생말로(Saint-Malo)는 프랑스의 서부 브르타뉴 주 일레빌렌 데파르트망(Department)에 있는 인구 5만 명의 작은 해안 도시로 파리와는 서쪽으로 379km 떨어져 있다. 보통 몽생미셸과 생말로는 같은 코스로 여행을 하는데, 거리상 가깝기 때문이다. 

생말로 도시 거주민은 5만명 가량이지만 여름 관광성수기에는 이곳을 찾는 많은 관광객을로 인해 거주인구는 20만까지 늘어난다. 통상 인구는 교외지역까지 합쳐서 13만 5천명 정도로 보면 된다.
몽생미쉘 수도원
/
몽생미쉘은 시시이 숲(Foret de Sissy) 가운데 솟아있던 산이었지만, 노르망디의 거친 해일로 인해 지금같은 섬이 되었다. 
만조때에는 섬이 되는 몽생미쉘의 수도원은 육지로 긴 둑이 연결되어 있다. 예전에는 이 수도원을 찾은 순례자들이 밀물의 속도가 너무 빨라 목숨을 잃기도 하였다. 
왕의 문을 지나 좁은 길가에는 중세풍의 선물가게와 레스토랑등이 즐비해 있고, 여러개의 문을 거쳐 수도원에 이르면 귀빈실과 기사의 방, 127개의 돌기둥으로 둘러쌓인 회랑등으로 이루어져있다. 
이곳은 700년대 초에 세워진 이후 백년전쟁에서는 영국군에 대항하는 요새로서 사용되었고, 나폴레옹시대에는 감옥으로 사용되기도 하였다. 현재 수도원의 모습은 708년 아브량슈의 주교인 쌩또베르가 ?속에서 성 미카엘의 계시를 받고 16세기까지 지속적인 건축을 통하여 지금의 모습에 이르렀다.